뉴스 > 국제

스웨덴 복지모델 변화하나?

기사입력 2006-09-18 10:27 l 최종수정 2006-09-18 13:2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스웨덴 총선에서 야당인 중도우파연합이 장기집권한 중도좌파연합을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승리했습니다.
시장주의 개혁을 추구하는 야당에 의해 스웨덴 복지국가 모델이 어떤 변화를 가져올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김종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오늘 새벽 마감한 스웨덴 총선에서 보수당과 자유당, 중도당과 기민당 등 중도우파연합이 집권에 성공했습니다.

중도우파연합은 47.4%의 지지율로 집권 중도좌파연합에 1%P 앞서 총선을 승리로 이끌었습니다.

스웨덴은 올 2분기 성장률이 5%로 EU평균인 2.8%보다 높았고, 지난달 실업률도 5.7%로 전달에 이어 하향세를 보였습니다.

이같은 경제성적에도 불구하고 중도좌파연합은 1932년이후 74년간 9년을 제외하고 차지했던 집권당 자리를 내줬습니다.

중도좌파연합의 장기집권이 무산된 것은 유권자의 장기집권에 대한 피로감이 가장 큰 이유로 지적되고 있습니다.

또 유권자들은 실업수당 혜택을 받는 임시직을 포함한 실질 실업률이 20%를 넘는다는 우파의 일자리 개혁에 손을 들어줬습니다.

우파연합은 세금 감면과 민영화 등으로 노사정 3자 협력체제가 바탕인 스웨덴 복지모델에 변화를 꾀할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기존 복지체제 골격은 유지한 채 당분간 점진적 개혁을 통한 효율성 제고에 초점을 맞출 것이란 전망입니다.

mbn뉴스 김종윤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서울 아파트에서 남녀 3명 숨진 채 발견...경찰 조사
  • 외교부, 미·일 북핵대표와 통화…북한 미사일 대응방안 논의
  • 추경호 "물가·환율에 금리인상 해야하지만…가계부채 문제 심각"
  • "추석에 시어머니가 꿈에 나와"…5억 복권 당첨자가 꾼 꿈
  • 성매매 단속 현장서 체포된 트렌스젠더...창문으로 탈출 시도
  • 러시아군에 고문당해 팔 뒤틀린 우크라 군인..."수용생활 가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