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라오스 여객기 추락, 한국인 포함 전원 사망…왜?

기사입력 2013-10-17 08: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라오스’

한국인 3명 등 모두 49명을 태운 여객기가 추락해 탑승자 전원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16일 라오스 정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이하 현지시간) 남부 참파삭 주의 팍세공항에 착륙하던 국영 라오항공 소속 QV301편이 공항 근처 메콩강으로 추락했습니다.

라오스 건설교통부는 이 사고로 승객 44명, 승무원 5명 등 모두 49명이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건교부는 “사고기가 악천후 속에 착륙하려다 메콩강에 추락한 것으로 보인다”면서 “생존자는 없는 것으로 잠정 확인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사고 여객기는 이날 오후 2시45분 수도 비엔티안을 이륙, 남쪽으로 약 467㎞ 떨어진 팍세 공항에 착륙할 예정이었습니다.

사망자는 한국인 3명을 비롯해 라오스인 17명, 프랑스인 7명, 호주인 5명, 태국인 5명, 베트남인 2명으로 확인됐으며 중국과 캐나다, 미얀마, 대만, 미국 국적자도 각각 1명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날 사고로 숨진 한국인은

건설업체 현장소장, 사업가, 관광객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라오스 정부는 사호 현장에 모든 구조대를 파견, 사태수습을 위한 모든 필요한 조치들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라오스 소식에 네티즌들은 “라오스, 전원 사망이라니 너무 무섭다” “라오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라오스, 이런 안타까운 일이 발생하다니”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