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관광객들 최소 600개 이상 채굴?…"대박!"

기사입력 2014-04-15 10: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사진=폭스뉴스 홈페이지 캡처
↑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사진=폭스뉴스 홈페이지 캡처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관광객들 최소 600개 이상 채굴?…"대박!"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소식이 화제입니다.

미국 언론은 11일(현지시각) "미국 오클라호마시티에 사는 14살의 타나 클라이머가 보석 광산으로 유명한 아칸소주 크레이터 오브 다이아몬드 주립공원에서 다이아몬드를 캐냈다"고 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크레이터 다이아몬드 공원은 미국에서 유일하게 일반인에게 보석 캐기를 허용한 광산입니다. 이곳을 찾는 관광객은 해마다 최소 600개 이상의 다이아몬드를 채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0대 소녀 클라이머가 발견한 다이아몬드는 3.85캐럿으로 보석상에서 2만 달러(약 2000만 원)에 팔렸습니다. 횡재한 다이아몬드를 판 돈은 대학 학비에 사용할 계획으로 알려졌습니다.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소식을 접한 누

리꾼들은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완전 부럽다! 나도 다이아몬드 광산 가보고 싶어"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우와 관광객들 최소 600개 이상 다이아몬드 채굴? 당장 떠나야겠다"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다이아몬드 본 적도 없는데 나는"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채굴 허용한 광산도 있구나" "10대 소녀 다이아몬드 횡재, 대박이네"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북한 "미사일 발사는 미국의 직접적 군사위협에 대한 자위적 조치"
  • 미국, 반도체장비·AI반도체 대중 수출 통제…삼성·SK는 별도 심사
  • 미 재무부, '대북 석유수출' 개인 2명·사업체 3곳 제재
  • 이준석 "어느 누구도 탈당 말라"…이순신 장군 '정중여산' 인용
  • 검찰, 박수홍 친형·형수 기소…"61억 7천 만 원 횡령"
  • 아산 횟집서 22만원 어치 먹튀…업주 "자수 안 하면 얼굴 그대로 올릴 것"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