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야스쿠니 참배, 현직 관료들이 직접 방문…아베의 행보는? ‘공물료 납부’

기사입력 2015-08-15 20:16

야스쿠니 참배, 현직 관료들이 직접 방문…아베의 행보는? ‘공물료 납부’

[김승진 기자] 일본의 현직 각료의 행보가 국제적으로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그들은 종전 70주년인 15일 태평양전쟁 A급 전범들이 합사된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를 감행했다.

아리무라 하루코 여성활약담당상은 이날 오전 도쿄 지요다구의 야스쿠니 신사를 참배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또 야마타니 에리코 국가공안위원장 겸 납치문제담당상, 다카이치 사나에 총무상도 이날 중 야스쿠니를 참배할 예정이라고 일본 언론은 보도했다.

야스쿠니 참배 / 사진=MBN
↑ 야스쿠니 참배 / 사진=MBN
아베 신조 총리는 직접 참배를 하지 않는 대신, 측근을 통해 공물료를 납부했다.

도쿄 지요다구에 위치한 야스쿠니 신사는 근대 일본이 일으킨 크고 작은 전쟁에서 숨진 사람들의 영령을 떠받드는 시설로, 태평양전쟁 A급 전범 14명을 포함해 246만 6000여명이 합사돼 있다.

야스쿠니 참배

김승진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