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北이 말레이인 대학살?…말레이 가짜뉴스에 '발끈'

기사입력 2017-03-11 15: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北이 말레이인 대학살?…말레이 가짜뉴스에 '발끈'

사진=연합뉴스
↑ 사진=연합뉴스


말레이시아 정부가 김정남 피살 사건을 둘러싼 북한과의 외교 갈등을 증폭시키는 가짜뉴스에 '발끈'하며 강력히 대처하기로 했습니다.

11일 현지 베르나마통신에 따르면 최근 페이스북을 통해 북한에서 '말레이시아인 대학살'이 일어났다는 가짜뉴스가 퍼지자 말레이시아 정부가 유포자와 배후 조사에 나섰습니다.

북한이 지난 7일 말레이의 김정남 사건 처리 방식에 반발해 자국 거주 말레이시아인의 출국을 금지하고 이에 말레이도 자국 내 북한인에 대해 같은 조처를 한 이후 이런 가짜뉴스가 떠돌았습니다.

현재 북한에는 말레이대사관 직원과 가족 등 9명이 억류돼 있습니다. 말레이와 북한은 '인질외교' 사태 해결을 위해 물밑 협상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일라니 조하리 말레이 멀티미디어부 차관은 "가짜뉴스 유포는 불에 기름을 부어 사태를 악화시키는 무책임한 행동"이라고 비판했습니다.

그는 북한 미사일이 말레이에 도달할 수 있다고 주장하는 가짜뉴

스도 있다고 지적하며 "누구라도 가짜뉴스를 퍼뜨리면 주저 없이 조처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지난 2월 말에는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이복형인 김정남의 시신을 인수하려고 말레이를 방문했다는 유언비어가 메시징 서비스인 왓츠앱(Whatsapp)를 통해 퍼지기도 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오미크론 명명 논란…기존 백신 유효?
  • 대선 D-100…'높은 비호감' 속 '표심 안갯속'
  • 주말도 4천 명 육박…사망자·위중증 모두 '역대 최다'
  • 광주 찾은 이재명 "5·18 안 끝나…역사왜곡 단죄법 만들 것"
  • [정치톡톡] D-100, 역대 여론조사와 결과 / 지역 순회 경쟁 / 부인 비판 치열
  • 김혜수-유해진, 결별 10년 만에 '타짜' 화보서 쿨한 재회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