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인도네시아 식인악어 사살…배 속에서 희생자 팔·다리 발견

기사입력 2018-03-03 10:33 l 최종수정 2018-03-10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도네시아령 보르네오 섬에서 사살된 식인악어의 뱃속에서 사람의 시신 일부가 나왔다고 트리뷴뉴스 등 현지 언론이 3일 보도했습니다.

인도네시아 경찰은 지난 1일 새벽 동(東) 칼리만탄 주 쿠타이 티무르 리젠시(군·郡)의 한 강에서 지난달 27일 실종된 현지인 남성 안디 아소 으랑(36)의 시신을 발견했습니다.

시신은 신체 일부가 뜯겨나가는 등 심하게 훼손된 상태였습니다.

경찰은 시신 발견 장소 인근에서 몸길이 6m의 대형 악어를 찾아내 그 자리에서 사살했습니다.

현지 경찰 당국자는 "배를 갈라 본 결과 악어의 위에서 희생자의 것으로 추정되는 왼쪽 팔과 다리가 나왔다"고 말했습니다.

인근 팜오일 농장 직원인 안디는 조개를 채취하려고 강둑에 나갔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인도네시아 시골에서는 악어로 인한 인명사고가 자주 발생합니다.

지난달에는 잠비 주의 오지 마을에서 60대 여성이 악어에 물려 숨진 채 발견됐고, 작년 9월에는 동 칼리만탄 주에서 악어의 공격을 받은 소년의 시신을 찾겠다며 물에 뛰어 든 주술사가 역시 악어에게 끌려 들어가 목숨을 잃는 일이 있었습니다.

2016년 4월에는 파푸아 주의 유명 관광지인 라자 암팟 제도에서 러시아인 관광객이 악어의 공격을 받아 숨지기도 했습니다.

이처럼 관련 사고가

잇따르는 데는 과거 사람이 살지 않았던 오지까지 인간의 활동범위가 급격히 확장된 것도 일부 원인으로 지목됩니다.

1960년 8천800만명 내외였던 인도네시아의 인구는 50여년이 지난 현재 2억6천만명으로 세 배 가까이 급증했습니다. 인도네시아에선 1990년대 이후에만 한국 면적의 세 배가 넘는 31만㎢의 열대우림이 벌목돼 사라졌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소방서에서 집단감염 발생 '비상'…서울 동대문소방서 직원 14명 확진
  • 김현종, 헨리 키신저 만났다…이재명에 "행운을 빈다"
  • 홍준표 "이준석은 尹을 '미숙아', 윤석열은 李를 '어린애'로 보니 충돌"
  • 이준석, 장제원 없는 부산 사무실 기습 방문…권성동에 '맞불설'
  • 진중권, 책 '인간 이재명' 권한 김남국에 "죄송, 난 정상인이라"
  • 래퍼 노엘, '윤창호법 위헌' 혜택 없다…"음주측정거부 가중처벌 유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