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화산폭발 하와이, 유독 가스 발생 경고…호흡곤란 위험

기사입력 2018-05-16 14: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제공 = 연합뉴스]
↑ [사진 제공 = 연합뉴스]
미국 하와이 섬(빅아일랜드) 동단 킬라우에아 화산 폭발로 분화구에서 뿜어져 나오는 유독성 이산화황 가스가 호흡곤란을 유발할 수 있다는 경고가 나왔다.
15일(현지시간) 미 CBS방송에 따르면 하와이 카운티 민방위국은 킬라우에아 화산 폭발로 높은 농도의 이산화황을 머금은 가스가 발생해 곧바로 들이마실 경우 호흡곤란이 나타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이어 노약자나 환자의 경우 질식 위험이 있다고 밝혔다.
당국은 킬라우에아 화산 인근 라니푸나 가든스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들에게 이같이 경고하며 대피 중에도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할 것을 당부했다. CBS는 "코를 찌르는 듯한 냄새가 나면 황급히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킬라우에아 화산은 지난 3일 규모 5.0의 지진 이후 용암 분출을 시작했다. 이후 15개 이상의 분화구에서는 이산화황 가스가 나오고

있다. 또 용암이 농지를 따라 흘러내리고 있어 재난 당국은 피해 지역을 동서로 가로지르는 132번 고속도로가 위험해질 것으로 보고 경계를 늦추지 않고 있다.
트럼프 행정부는 데이비드 이게 지사의 요청으로 하와이 섬 일대를 연방 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디지털뉴스국 문혜령 인턴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트럼프 조카 "트럼프, 대통령 된 뒤 '반사회적 망상' 심해져"
  • 미국서 17번째 코로나19 동물 감염…2살짜리 반려견 확진
  • 임실군 공무원, '성폭행 피해' 암시 문자 남기고 극단 선택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