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타임지 올해의 인물에 카슈끄지 등 '진실수호 언론인들' 선정

기사입력 2018-12-12 09:56 l 최종수정 2018-12-19 1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이스탄불 주재 사우디아라비아 총영사관에서 살해된 사우디 반체제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등 진실을 밝히고자 사투를 벌이는 언론인들을 '2018 올해의 인물'로 선정했습니다.

타임은 현지시간으로 11일 카슈끄지를 포함해 언론 자유와 진실을 수호하다 숨지거나 탄압받은 언론인들, 이른바 '수호자들과 진실에 대한 전쟁'(guardians and the war on truth)을 올해의 인물로 선정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카슈끄지와 함께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정부의 인권 탄압 정책에 맞서 탄압받고 있는 필리핀 뉴스사이트 '래플러'의 대표이자 언론인인 마리아 레사, 미얀마군이 저지른 '로힝야족 학살' 사건을 취재하다가 체포돼 징역 7년형을 선고받고 수감된 로이터통신 소속 와 론 기자와 초 소에 우 기자, 지난 6월 미국 메릴랜드주 아나폴리스에 있는 지역신문 '캐피털 가제트' 편집국 총격사건으로 숨진 언론인 5명이 올해의 인물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사우디 유력 언론인이던 카슈끄지는 알카에다 수장 오사마 빈 라덴과 여러 차례 인터뷰하며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렸습니다. 카슈끄지는 개혁 성향 일간지 '알와탄' 편집국장을 지내며 이슬람 근본주의를 비판하며 정권의 눈 밖에 났습니다. 특히 2011년 '아랍의 봄' 당시 민중의 혁명을 지지해 사우디 왕가와 갈등했습니다.

이후 신변에 대한 우려로 지난해부터는 미국에 머물며 워싱턴포스트에 사우디 정권과 왕가를 비판하는 칼럼을 게재해왔습니다.

그러다 지난 10월 2일 터키 국적의 약혼녀와 혼인신고에 필요한 서류 작업을 위해 터키 주재 사우디 총영사관을 방문했다가 실종됐으며, 사우디 정권에 의해 피살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특히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가 카슈끄지 암살을 지시했다는 의혹이 커지고 있으나, 사우디는 강하게 부인하고 있습니다.

타임은 관련 기사에서 "희고 긴 수염과 온화한 태도를 가진 이 뚱뚱한 남자는 감히 그의 나라 정부에 동의하지 않았다. 그는 거리낌 없이 말하는 사람들에 대한 정부의 잔혹함에 관한 진실을 세계에 말했다. 그리고 그는 그것 때문에 살해됐다"라고 전했습니다.

필리핀 언론인 레사는 '래플러' 설립자 겸 편집인으로 마약과의 전쟁으로 수많은 민간인을 숨지게 하고 인권을 침해한 두테르테 정부를 공개적으로 비판해왔습니다.

그러자 필리핀 정부는 올해 1월 래플러의 허가를 취소하는 등 언론 탄압을 본격화했습니다. 래플러가 2015년 외국계 회사 2곳에 채권을 매각한 것이 외국인의 필리핀 국내 언론 소유권 금지 조항을 어겼다는 게 두테르테 정부의 주장이었습니다.

레사는 당시 채권 매각으로 조달한 자금(약 35억원)에 대한 세금을 내지 않았다는 이유로 탈세 혐의까지 받는 등 끊임없는 압박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로이터 소속 와 론과 초 소에 우 기자는 지난해 12월 로힝야 사태 취재 중 로힝야족 관련 기밀문서를 부정하게 입수했다는 이유로 체포됐습니다. 재판 과정에서 윗선의 함정수사 지시가 있었다는 해당 경찰관의 폭로가 나왔으나 법원은 이를 무시하고 징역 7년 형을 선고했습니다.

두 기자가 구속된 지 1년을 맞으면서 현지 기자와 인권활동가들은 물론 국제 사회는 그들의 석방을 촉구하고 있으나, 한때 미얀마 민주화와 인권의 상징이던 실권자 아웅산 수치는 판결을 옹호하고 이를 외면해 거센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두 기자가 취재하던 사안은 미얀마군이 유일하게 인정한 로힝야족 집단학살 암매장 사건입니다

.

메릴랜드 지역신문 '캐피털 가제트' 총기사건은 2011년 자신이 관련된 폭력 사건에 대한 보도에 불만을 품은 30대가 몇 년째 언론사와 기자를 위협하다 결국 지난 6월28일 편집국에 난입, 총격을 가해 5명의 언론인이 숨진 사건입니다. CNN 방송은 이 사건이 '9·11 이후 언론인에 대한 가장 치명적인 공격'이라고 보도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감사원, '서해 피격' 관련 문재인 전 대통령에 서면조사 통보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공소장 2건' 이재명 정조준…검찰 수사 어디까지?
  • 가습기 살균제 성분 들어가 판매금지 됐는데…온라인에서 버젓이 판매
  • '11명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제한…하교시간 제외 우려
  • 국군의날에 중국군 장갑차 등장·'멸공' 아닌 '승리'?…"군 실수·외빈 배려차"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