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문 대통령, 한·중·일 협력 정상화 강조…북핵 평화적 해결 성명서 채택

기사입력 2017-11-14 19:41 l 최종수정 2017-11-14 20:11

【 앵커멘트 】
문재인 대통령이 아세안과 한·중·일 3국이 함께하는 아세안+3 정상회의에 참석해 역내 교류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는 북핵문제 평화적 해결방안을 담은 '마닐라 선언'을 채택하고 폐막합니다.
필리핀 마닐라에서 최중락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한·중·일 정상들이 참여한 아세안+3 정상회의에서 역내 공조를 강조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대통령
-"우리 앞에 놓인 보호무역주의와 자국중심주의 또 양극화, 고령화, 기후변화 등 복합적인 도전들을 극복해나갑시다."

특히, 한·중·일 3국 협력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자고 제안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정상급 양자회담도 이어갔습니다.

내년도 아세안 의장국인 싱가포르 리센룽 총리를 만나 한-아세안 미래구상에 대한 적극적인 협조를 요청하고, 4차 산업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메드베데프 러시아 총리에게는 정부의 신 북방정책을 설명하고, 북핵문제 평화적 해결에 대한 지지를 이끌어 냈습니다.

▶ 인터뷰 : 문재인 대통령
-"한-러시아 관계를 외교안보 정책상 최우선 순위에 두고 있습니다."

▶ 인터뷰 : 메드베데프 / 러시아 총리
- "한국과 똑같이 한반도에서 평화가 이뤄지는 데 대해 깊은 이해를 하고 있습니다."

역내 안보 협의체로 자리 매김하고 있는 동아시아정상회의도 참석해 북핵 해결을 위한 각국의 관심과 지지를 촉구했습니다.

▶ 인터뷰 : 최중락 / 기자
- "잠시 후 문 대통령은 동포 만찬 간담회를 마지막으로 7박 8일간의 동남아시아 첫 순방일정을 마무리하고 내일 오후 귀국합니다. 필리핀 마닐라에서 MBN 뉴스 최중락입니다."

영상취재 : 김인성 기자, 강두민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투데이 핫이슈

AD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

      오늘의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