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이명박 대통령 당선자-박근혜 전 대표 오늘 회동

기사입력 2007-12-29 07:15 l 최종수정 2007-12-29 07: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명박 대통령 당선자와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가 오늘 회동합니다.
공천을 둘러싼 양측의 갈등이 극대화된 상황에서 두 사람의 대선 이후 첫 회동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황주윤 기자가 보도합니다.


이명박 대통령 당선자와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가 오늘 오후 회동합니다.

대선 후 통화는 했지만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대선 이후 불거진 공천 문제를 놓고 두 사람이 과연 어떤 대화를 나눌지 주목되는 상황입니다.

박 전 대표는 어제 논란이 되고 있는 당권·대권 분리 문제에 대해 "당헌 당규대로 해야 한다"며 분리를 주장해 노골적인 불쾌감을 표시했습니다.

전날 이명박 당선자가 언급한 '희생'이라는 말이 박 전 대표 측 의원들의 공천 탈락을 시사한 것이라는 해석도 가능하기 때문입니다.

인터뷰 : 이명박 / 대통령 당선인
-"한나라당은 정말 국민을 향해서 나가야 한다. 어쩌면 개개인의 희생이 따른다. 모여서 수군하면 자기 위치를 지킬 수 있다는 허약한 생각 가질 필요 없다."

이방호 한나라당 사무총장 역시 '물갈이'의 필요성을 언급하면서 인적쇄신론을 강조했습니다.

인터뷰 : 이방호 / 한나라당 사무총장
-"이 시대 지금 이 시점에서 새로운 짐을 수행할

새 인물이 필요하다. 그러다보면 다소 상당 부분 교체될 수 있다"

갈수록 커져만 가는 공천 논란 속에 오늘 열리게 될 두 사람의 회동이 다시금 증폭된 양 측 갈등의 해결의 실마리가 될 수 있을지 정치권 안팎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mbn뉴스 황주윤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세계 4위 목표' 한국 방산 역량 주목한 외신
  • 민주당 "협치 포기한 정부·여당의 '비밀 만찬' 한심하기만 해"
  • "428억 원 이재명 측에 나눠주기로"…과거 발언 인정 주목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카타르] '싸구려' 완장에 각국 주장 고생...손흥민, 가나전부터 새 완장 착용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