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대북 송금 외화자금 공개 논란

기사입력 2006-10-23 16:27 l 최종수정 2006-10-23 16: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한국은행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북한으로 송금된 외화자금의 공개 여부를 놓고 논란이 벌어졌습니다.
한국은행에 대한 국회 재경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임태희 의원은 대북 관련 외화반출 규모를 한국은행이 모르는 것은 말도 안된다며 정확한 대북 송금 외화규모를 밝힐 것을 촉구했습니다.
최경환 의원은 이성태 한은 총재에게 국내에서 북한으로 넘어간 자금의 규모를 밝혀줄 것을 요구했지만 이 총재는

현재 규정상 한은에 보고되지 않는 부분이 있어서 전체 규모를 모른다고 답변했습니다.
최 의원은 이어서 국내에서 BDA은행, 즉 방코델타아시아은행으로 넘어간 자금이라도 밝힐 것을 요구했지만 이 총재가 관련 법에 따라 공개할 수 없다고 답해 한동안 뜨거운 설전이 벌어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박병석 의장 아파트 4년만에 23억 올라…민주당 의원 42명 다주택자"
  • 테슬라, 주가 상승 행진…사상 최고치 경신
  • 이낙연, 당권 출사표로 대권여정 시작…진보·친문 아우르기 '과제'
  • 정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상향할 만큼 심각하지 않아"
  • 볼리비아 길거리에 방치된 시신…코로나19에 묘지·화장장 포화 상태
  • 계부 성폭행으로 화장실서 출산 후 유기한 여성 징역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