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골목식당’ 백종원, 참가자에 독설 “음식하는 사람의 기본을 느끼라”

기사입력 2018-05-12 1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골목식당 백종원 사진="골목식당" 방송 캡처
↑ 골목식당 백종원 사진="골목식당" 방송 캡처
‘백종원의 골목식당’이 높은 화제성에 힘입어 2주 연속 시청률 상승세를 나타냈다.

주요 광고관계자들의 중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지난주보다 1.1% 껑충 뛰어오른 3.3%까지 올랐고, 순간 최고 시청률은 6.8%까지 치솟으며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증명했다.

지난 11일 오후 방송은 ‘해방촌 신흥시장’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됐다. 지난주 방송에서 화제가 됐던 ‘원테이블 식당’은 “기본부터 시작하라”는 백종원의 조언을 들어야 했다. 사장 안지영은 “즐겁게 할 수 있고 예뻤으면 좋겠다”고 말했지만, 백종원은 “다른 컨셉과 메뉴를 고민해야 한다”며 “음식하는 사람의 기본을 느끼라”고 조언했다.

이에 두 사장님은 실곤약 샐러드, 과일 토스트, 과일 월남쌈, 대만고구마를 새로운 컨셉 메뉴를 선보여 기대를 모았다.

카레집과 오랜 설득 끝에 합류한 중식당도 백종원의 독설을 피하지 못했다. 백종원은 카레집의 아기자기한 인테리어를 칭찬하면서도 “돈내고 사먹지 않을 맛”이라며 한숨을 쉬었고, 중식당은 “음식이 대체적으로 짜다”며 “이 가게에 대한 설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황치열X남보라 ‘치열한 보라식당’도 손님들을 맞이했다. 두 사람은 만반의 준비를 마쳤고, 백종원은 “황치열이 말을 잘해 장사를

잘할 것 같다”고 기대했다. 하지만, 손님들이 밀려들면서 음식 서빙 순서가 꼬이기 시작했고, 설상가상 음식의 소스도 떨어지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계속 “헷갈린다”며 혼란스러워했고, 백종원은 이 모든 상황을 심각하게 지켜봐야 했는데 이 장면은 순간 최고 6.8%를 기록하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법원, 가세연이 낸 박원순 서울특별시葬 금지 가처분 각하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오키나와 미군기지 2곳 봉쇄…공적마스크 제도 폐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