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제헌절이 뭐예요?"…잊힌 '헌법 탄생일'

기사입력 2013-07-17 20:00 l 최종수정 2013-07-17 2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이 무슨 날인지 아십니까.
헌법이 만들어진 제헌절입니다.
그런데 요즘 젊은 층, 특히 학생들은 그 의미를 잘 모른다고 하는데요.
어느 정도인지 이준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 스탠딩 : 이준희 / 기자
- "제 뒤에 보이는 건물 다들 아시죠? 법을 만드는 국회입니다. 오늘(17일)은 우리나라의 헌법을 처음 공포한 제헌절인데요. 그런데 이 제헌절의 의미를 아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요? 직접 물었습니다."

▶ 인터뷰 : 김지희 / 충북 오송
- "(오늘이 무슨 날인지 아세요?) 개천절? 아 개천절 아니고 무슨 날이지?"

▶ 인터뷰 : 김성현 / 경기도 오산
- (헌법을 만든 지 얼마나 된 지 아세요?) 어디서 봤는데…. 잘 모르겠어요."

학생들은 더 심각합니다.

서울의 한 중학교를 찾아가 봤습니다.

"오늘이 무슨 날인지 아는 학생?"

"제헌절이 무슨 날인지 설명할 수 있는 학생?"

오늘이 제헌절인 걸 아는 학생은 30명 중 18명, 제헌절을 설명할 수 있는 학생은 겨우 5명뿐이었습니다.

▶ 인터뷰 : 김도윤 / 중학교 3학년
- "법과 관련된 날인데 무슨 날인지 구체적으로는 잘 모르겠어요."

1948년 대한민국 최초의 헌법 공포일을 기념하는 제헌절은 2008년부터 공휴일에서 제외되면서 사람들의 기억 속에서도 희미해졌습니다.

하지만, 오늘날 세계 속에 우뚝 선 대한민국의 든든한 뼈대 역할을 해 온 헌법의 의미를 되새겨 볼 필요가 있다는 지적입니다.

▶ 인터뷰 : 강창희 / 국회의장
- "우리는 우리의 헌법과 건국 주인공들의 공헌을 잊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MBN뉴스 이준희입니다.[ approach@mbn.co.kr ]

영상취재 : 김재헌·강두민 기자
영상편집 : 국차주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홍준표 "너는 모르지 하듯 묻는 그 태도 참 역겨웠다"
  • 성추행 폭로 당한 이근 "용호야, 너 강제추행 영상 잘 돌아다닌다"
  • [속보] 20일 만에 2000명대 회귀…신규확진 2,111명
  • 하태경 폭로…"산자부 이어 여가부도 민주당 공약 개발"
  • "김선호, 내게 큰 은인"…'술·여성편력' 주장 반박한 대학동기
  • "월 수익 500만 원"…대학 졸업 후 '도배사' 된 27세 여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