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불안한 일본산…정부, 뒤늦은 고강도 대책 발표

기사입력 2013-09-06 16:20 l 최종수정 2013-09-06 22: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정부가 오는 9일부터 일본 후쿠시마와 주변에서 생산되는 수산물 수입을 전면 금지하기로 했습니다.
국민 불안이 좀처럼 사그라질지 않자, 뒤늦게 특별 대책을 내놓은 건데 너무 늦은 결정이 아니길 바랍니다.
오지예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수산물 검사 현장도 보여주고, 수산물 시장도 찾아가 봤지만, 국민들의 불안감은 여전합니다.

정부는 결국 특별 대책을 내놨습니다.

▶ 인터뷰 : 신중돈 / 국무총리 비서실 공보실장
- "(정부는) 후쿠시마 주변 8개 현의 모든 수산물에 대해 수입을 금지하는 특별조치를 내리는 것으로 결정했습니다."

대구와 농어 까나리 등 기존 50개 수산물에서 모든 수산물로, 수입 금지 품목을 확대한 겁니다.

이와 함께 모든 일본산 수산물에 대해서 방사능 오염 검사를 한 뒤, 세슘이 미량이라도 검출되면 비오염 증명서를 요구할 방침입니다.

또 국내산 식품에도 방사성 세슘 기준을 kg당 370 베크렐에서 100 베크렐로 낮춰, 일본산의 국내산 둔갑을 막기로 했습니다.

▶ 인터뷰 : 김혜정 / 시민방사능 감시센터 운영위원장
- "뒤늦었지만, 다행이라 생각하고요. 그렇지만, 여전히 샘플 방식에 의존하는 검역체계와 (다른 방사성 물질인) 스트론튬, 플루토늄을 검사하지 않는 부분은 앞으로 보강돼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 스탠딩 : 오지예 / 기자
- "그동안 안심하라는 말만 하던 정부, 뒤늦게 특별 대책까지 발표했지만, 국민 불안을 해소 시킬 수 있을지 지켜볼 대목입니다. MBN뉴스 오지예입니다. "

[calling@mbn.co.kr]

영상취재 : 정재성 기자
영상편집 : 최지훈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기름값 1,600원대 하락에도…25년 만에 '반 년 연속' 무역적자
  •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 비번 경찰관에 딱 걸린 보이스피싱범…'텔레그램 보며 입금' 범죄 직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