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이정현 대표, 첫 주말 순천행…막걸리 마시며 시민과 소통

기사입력 2016-08-13 11: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정현 대표, 첫 주말 순천행…막걸리 마시며 시민과 소통

이정현 대표 / 사진=연합뉴스
↑ 이정현 대표 / 사진=연합뉴스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13일 대표로 선출된 후 첫 주말을 맞아 지역구인 전남 순천으로 내려갔습니다.

정치적 텃밭인 순천에서 당선 인사를 하고, 부모님도 찾아뵙기 위해서입니다.

이 대표는 전날 공식일정을 마친 뒤 마지막 순천행 비행기를 탔습니다.

순천에 도착한 이 대표는 여름밤 시내를 걸으며 역사문화자원을 둘러보는 '달빛야행' 현장을 찾아가 시민들과 막걸리를 나눠 먹으며 소통 행보를 이어갔습니다.

이 대표는 곡성의 부모님 댁에서 하룻밤을 머물렀습니다.

이 대표는 "부모님이 사람들에게 욕먹지 말고 덕을 베풀라고 조언했고, 특히 어머니는 '참을 인(忍) 자 셋이면 살인도 피한다'며 모든 걸 참고 말조심을 하라는 당부를 여러 번 하셨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 대표의 아버지는 "새누리당이 호남사람을 당 대표로 받아주었으니 호남사람도 새누리당

에 마음의 문을 열어야 한다는 말씀을 하셨다"며 주변의 목소리를 이 대표에게 전달하기도 했습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까지 순천에 머물며 지역 사무실에서 지인들과 만난 뒤 귀경합니다. 서울에서는 따로 공식일정을 잡지 않고 민생·정책 현안들을 살펴보며 향후 행보를 구상할 예정입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단독] 이임재 전 용산서장 첫 통화 보고는 '10시 32분'…위증 가능성 커져
  • 민주당, 이상민 해임건의안 '숨고르기'…일각에선 '탄핵소추' 강경론도 득세
  • 민주당 전 부대변인, 김의겸 극찬…"용기 내신 의원님 존경"
  • '강제동원' 94살 할머니의 절규…"미쓰비시 자산 매각 속히 판결하라"
  • 해외로 번지는 '백지 시위'…중국 차단 총력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