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합참 “美 확장억제 전력, 공세·적시적 전개 의지 확인”

기사입력 2016-10-13 14: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순진 합참의장은 미국 네브래스카주에 있는 전략사령부를 12일(현지시간) 방문해 세실 헤이니 전략사령관(해군대장)과 한반도 유사시 미국이 제공하는 확장억제 전력의 실행력 강화 방안에 대해 집중적으로 협의했다.
방미 첫날 미 전략사령부를 방문한 이 의장은 미국의 확장억제 수단인 B-2·B-52 폭격기 등을 직접 둘러보면서 유사시 한반도에 제공될 확장억제 전력의 공세적, 적시적 전개 의지와 능력을 확인했다고 합동참모본부가 13일 밝혔다.
합참의 이런 설명으로 미뤄 미측은 이 의장에게 북한의 핵과 미

사일 위협으로부터 대한민국을 방어하기 위한 확장억제 전력 제공 의지를 명확하게 제시한 것으로 풀이된다.
미국 전략사령부는 이 의장에게 폭격기 내부 시설과 작전능력에 대해 상세히 설명하고 미국이 제공하는 확장억제 제공 절차 등을 구체적으로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