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배우 박시후 '성폭행' 피소…혐의 부인

기사입력 2013-02-19 20:05 l 최종수정 2013-02-19 2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인기 배우 박시후가 연예인 지망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고소를 당했습니다.
하지만 박 씨측은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전정인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서울 강남의 한 포장마차.

지난 14일 밤 배우 박시후 씨는 이곳에서 지인들과 술자리를 가졌습니다.

▶ 인터뷰 : 술집 관계자
- "세 분이요. 총 일행 세 분. 남자 두 분 여자 한 분. (남자 두 분 중 한 명이?) 박시후 씨."

다음날, 함께 술을 마셨던 연예인 지망생 22살 이 모 씨가 박 씨를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고소했습니다.

술을 마시고 인근의 지인 집으로 자리를 옮겼고, 박 씨로부터 성폭행을 당했다는 겁니다.

▶ 인터뷰 : 경찰 관계자
- "15일 신고돼 피해내용 조사받고. 박시후한테 성폭행당했다는 내용이에요."

박 씨측은 성관계를 맺은 사실은 인정하지만, 강제성은 없었다고 혐의 사실을 부인했습니다.

경찰은 오늘(19일) 박 씨를 소환해 조사하려 했지만, 박 씨측의 요청으로 미뤄졌습니다.

고소인 조사를 마친 경찰은 조만간 박 씨를 피고소인 신분으로 소환해 조사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전정인입니다. [jji0106@mbn.co.kr]

영상취재 : 전범수
영상편집 : 이재형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뉴스추적] 용산서장 거짓말 / 무정차 / 영장 신청 / 유족협의체
  • [단독] "경찰이 9시 32분 무정차 요청"…이태원역 거부
  • 서울지하철 내일 총파업 예고…노사 '인원 감축' 놓고 마지막 협상
  • 민주당 전 부대변인, 김의겸 극찬…"용기 내신 의원님 존경"
  • [카타르] 고개숙인 손흥민에 말없이 안아준 구자철…"내 마음이 찢어진 하루"
  • [카타르] 팔 맞고 들어간 가나 선제골, 득점 인정된 이유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