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밀양 간 희망버스' 큰 충돌 없이 끝나

기사입력 2013-12-01 08:40 l 최종수정 2013-12-01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남 밀양송전탑 공사 현장을 찾은 희망버스 참가자들과 경찰이 한때 충돌했지만, 큰 피해는 없었습니다.
어제(30일) 오후 3시쯤 희망버스 참가자들 2천여 명은 송전탑 공사 현장에 접근을 시도했고, 그 과정에서 경찰과 몸싸움을 벌이기도 했지만 큰 충돌은 없었습니다.
참가자들은 마을 회관에서 하루를 지내고 오늘(1일) 오전부터 밀양시청 앞에서 공사중단과 공론화 기구 구성 등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 예정입니다.

[ 주진희 / jinny.jhoo@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윤석열 "어떤 분은 가족이 후원회장"…홍준표 "소환 대기 중보다 나아"
  • 정민용 "대장동 공모지침서 들고 시장실 방문"…야당 "이재명 위증"
  • "백악관보다 집" 바이든, 초반 지지도 '역대 최악 수준'
  • 밀폐된 생수에 구더기가? 중국 '국민 생수' 논란
  • 美매체 "김여정, 김정은 제거" 보도에…국정원 "전혀 사실 아냐"
  • '올해의 사진' 비하인드 주목…팔다리 없이 살아가는 시리아인의 삶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