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밀양 간 희망버스' 큰 충돌 없이 끝나

기사입력 2013-12-01 08:40 l 최종수정 2013-12-01 10: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남 밀양송전탑 공사 현장을 찾은 희망버스 참가자들과 경찰이 한때 충돌했지만, 큰 피해는 없었습니다.
어제(30일) 오후 3시쯤 희망버스 참가자들 2천여 명은 송전탑 공사 현장에 접근을 시도했고, 그 과정에서 경찰과 몸싸움을 벌이기도 했지만 큰 충돌은 없었습니다.
참가자들은 마을 회관에서 하루를 지내고 오늘(1일) 오전부터 밀양시청 앞에서 공사중단과 공론화 기구 구성 등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열 예정입니다.

[ 주진희 / jinny.jhoo@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일상회복 2단계 유보…문 대통령 "4주간 특별방역 대책"
  • 검찰, '아들 퇴직금 50억' 곽상도 전 의원 전격 구속영장
  • WHO "상황 심각해질 수도"…오미크론 겨냥 백신 개발
  • 장성철 "윤석열-김종인···'카노사의 굴욕' 재현될 것"
  • 이준석 "그렇다면 여기까지"…'당대표 패싱'에 의미심장한 메시지
  • 윤석열에 "삼국지서 누구 좋아하냐" 묻자…"말씀드리기 좀 그렇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