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스포츠

율리아 리프니츠카야, 김연아 보고 'B급' 발언하더니 "뭐니?"…프리는?

기사입력 2014-02-20 14: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율리아 리프니츠카야·김연아 프리, 사진=MK스포츠
↑ 율리아 리프니츠카야·김연아 프리, 사진=MK스포츠


율리아 리프니츠카야, 김연아 보고 'B급' 발언하더니 "뭐니?"…프리는?

'율리아 리프니츠카야' '김연아 프리'

러시아의 신예 율리야 리프니츠카야가 20일 새벽(이하 한국시간)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쇼트 프로그램에서 5위에 그치면서 '피겨여왕' 김연아에게 'B급'이라고 했던 인터뷰가 회자되고 있습니다.

율리아 리프니츠카야는 지난 18일 MBC와의 인터뷰에서 김연아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묻자, "김연아 선수는 공백이 길지 않았느냐. 내가 경기에 출전하면서 김연아 선수 경기를 직접 본 적이 없다. 최근 출전한 대회도 전부 B급"이라고 당돌하게 답해 국내 팬들의 공분을 샀습니다.

하지만 율리야 리프니츠카야는 20일 러시아 소치의 아이스버그 스케이팅 팰리스에서 열린 피겨 여자 싱글 쇼트프로그램에서 65.23점을 얻는데 그쳤습니다.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서 '피겨 여왕' 김연아의 2연패를 위협하는 대항마로 꼽혔지만 김연아가 기록한 74.92점보다 9.69점이나 낮은 점수를 받으며 5위에 머문 것.

경기를 마친 뒤 율리야 리프니츠카야는 "잘 준비했고 긴장이나 압박감도 없었는데다 관중도 나를 도왔는데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모르겠다"면서 실망한 기색이 역력했습니다.

이날 경기에서 율리야 리프니츠카야는 트리플 플립에서 제대로 착지하지 못하고 엉덩방아를 찧는 큰 실수를 저질렀습니다.

그러나 "점수가 예상했

던 것만큼 낮지는 않았다"면서 "아직 메달을 경쟁을 할 수 있다"며 포기하지 않겠다는 자세를 보였습니다.

김연아 프리·율리아 리프니츠카야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김연아 프리·율리아 리프니츠카야, 그러게 왜그랬어" "김연아 프리·율리아 리프니츠카야, 김연아 얕보지마" "김연아 프리·율리아 리프니츠카야, 어려서 많이 당차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카타르] 우루과이전 죽도록 뛴 가나 왜?...대통령도 '12년 벼른 복수'
  • 부천 단독주택서 가스 누출...일가족 3명 일산화탄소 중독
  • 中 '위드코로나' 전환 본격화...'백지 시위' 영향
  • '오후 5시인데' 어린이보호구역서 '만취' 음주운전…하교하던 초등생 사망
  • 美, '핵무기' 탑재 가능한 차세대 폭격기 'B-21' 공개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