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국제유가 3일 연속 하락, WTI는 또 30달러 붕괴 '마감'

기사입력 2016-02-09 08:21

국제유가 3일 연속 하락, WTI는 또 30달러 붕괴 '마감'
국제유가 3일 연속 하락/사진=연합뉴스
↑ 국제유가 3일 연속 하락/사진=연합뉴스

산유국의 감산이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에 따라 국제유가의 약세가 지속했습니다.

8일(현지시간)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국 텍사스산 원유(WTI) 3월 인도분은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20달러(3.9%) 하락한 배럴당 29.69달러에 마감했습니다.

WTI의 마감 가격이 30달러 아래에서 형성되기는 지난 2일 이후 처음입니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3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전 거래일보다 1.19달러(3.5%) 떨어진 배럴당 32.87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습니다.

산유국들이 감산에 합의할 가능성이 작아지는 게 3거래일 연속 국제 유가의 약세로 이어졌습니다.

감산을 위해 다른 산유국을 방문 중인 베네수엘라의 유로지오 델 피노 석유장관은 주말에 사우디아라비아의 알리 알-나이미 석유장관을 만났습니다.

이와 관련해 피노 장관은 "(만남이) 생산적이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시장 투자자들은 긴급회의 개최를 위한 성과가 없었던 것으로 해석했습니다.

국제 제재에서 벗어난 이란이 시장점유율을 만회하기 위해 수출계약을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것도 공급과잉 우려를 키웠습니다.

이란은 프랑스의 토털에 하루 16만 배럴의 원유를 수출하기로 합의했다고 이날 밝혔습니다.

투자은행인 모건스탠리는 원유시장의 공급과잉이 2017년 이전에는 해소되지 않을 것으로 전망해 투자심리를 더 짓눌렀습니다.



금값은 상승했습니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4월 물 금의 가격은 전 거래일보다 40.20달러(3.5%) 오른 온스당 1,197.90달러에 마감했습니다.

주식 가격이 급락한 데 따라 안전자산 선호 현상이 강하게 나타난 것이 금 가격을 작년 6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으로 밀어올렸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