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경주’-‘산다’ 로크로노국제영화제 국제경쟁부문 초청

기사입력 2014-07-17 09:46 l 최종수정 2014-07-17 09:4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조우영 기자] 장률 감독의 영화 '경주'와 박정범 감독의 '산다'가 제67회 로카르노국제영화제 국제 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경주'는 7년 전 본 춘화를 찾으려는 최현(박해일 분)과 찻집 아리솔의 아름다운 주인 공윤희(신민아 분)의 사연을 담았다. '풍경' '두만강' '만종' 등으로 세계 영화계에 이름을 알린 장률 감독의 첫 멜로 영화에 도전작이기도 하다.
'산다'는 정신적 문제를 지닌 누나와 어린 조카를 돌보며 살아가는 노동자 정철의 이야기다. 박정범 감독의 두번째 장편 연출작이라는 점을 떠올리면 이번 국제 경쟁 부문 초청은 괄목할 만한 성과다.
로카르노국제영화제는 오는 8월6일부터 8월16일까지 스위스에서 열린다. 스위스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로카르노국제영화제에서는 지난 2013년 홍상수 감독 영화 '우리 선희'가 최우수감독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fact@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4만8500년 만에 깨어난 '좀비 바이러스'…"야생 동물 감염시킬 수도"
  • 여야, 오늘 예산안 협상 재개…정기국회 내 처리 난항 예고
  • 美서 모유 수유하던 가슴으로 눌러 질식사...검찰, 엄마 기소
  • 포르투갈 옷 입고 응원하던 日 방송인...'황희찬 역전 골'에 '충격'
  • [카타르] '16강 상대' 브라질 네이마르, 휴대폰 배경 화면은?
  • 스페인 공주가 푹 빠진 '훈남' 축구 선수는 누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