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 이현우 습격 ‘무자비한 뱀파이어’

기사입력 2015-07-07 1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수영 인턴기자]
‘밤을 걷는 선비’ 이수혁과 이현우가 대립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7일 MBC 새 수목 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 측은 궁에 사는 뱀파이어 귀(이수혁 분)와 정현세자(이현우 분)가 한 서책을 두고 심상치 않은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밤을 걷는 선비’는 인간의 본성을 잃지 않은 뱀파이어 선비 김성열(이준기 분)이 절대 악에게 맞설 비책이 담긴 ‘정현세자 비망록’을 찾으며 얽힌 남장책쾌 조양선(이유비 분)과 펼치는 목숨 담보 러브스토리로 오싹함과 스릴을 안길 판타지 멜로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귀가 늦은 밤 정현세자를 습격해 목을 조르고 있는 긴박한 상황이 담겼다. 이
는 지하 궁에 살면서 왕실을 쥐락펴락하는 ‘절대 악’ 뱀파이어 귀가 정현세자가 가지고 있던 서책을 빼앗기 위해 위협을 가하고 있는 것.
특히 정현세자는 목을 움켜쥐고 있는 귀로 인해 숨을 쉬지 못해 고통스러워하고 있는데, 귀는 이런 정현세자의 모습에도 안쓰러워 하기는 커녕 오히려 싸늘한 표정으로 그를 바닥에 내던져 무자비한 ‘절대 악’ 뱀파이어의 모습을 보여줬다.
무엇보다 정현세자는 귀에게 목숨의 위협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도 전혀 물러서지 않는 모습이다. 정현세자는 바닥에 쓰러진 상황에서도 서책을 빼앗은 채 자신을 서늘하게 쳐다보고 있는 귀를 매섭게 노려보며 대적하고 있다.
이처럼 정현세자의 서책을 얻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귀와 자신이 가지고 있는 서책을 목숨 걸고 끝까지 사수하려고 하는 정현세자의 모습에 도대체 이 서책에 무슨 내용이 담겨 있길래 귀와 정현세자가 이토록 긴박한 대결을 펼치고 있는 것

인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에 제작진은 “귀가 정현세자로부터 빼앗은 서책은 120년 전과 후를 잇는 키가 될 중요한 단서로, 뱀파이어가 된 김성열이 사건을 해결하는데 중요한 열쇠가 될 예정”이라면서 “지하 궁에 살며 왕실을 쥐락펴락하는 ‘절대 악’ 귀와 그런 그에게 대적하는 정현세자의 긴장감 넘치는 대립이 펼쳐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황희찬 역전 결승골…태극전사 12년 만의 원정 월드컵 16강
  • 남욱 "대장동 최종결정권자는 이재명"…김만배 측 "진술에 과장 있다"
  • '자녀 입시비리·감찰무마' 조국에 '징역 5년' 구형
  • 트럭에 쇠구슬 쏜 노조원 3명 체포…공정위도 화물연대 압박
  • 문 전 대통령 반환 풍산개 2마리, 입원비만 1000만원…거처 마련은 언제?
  • "김장 쓰레기 싱크대에 버려 저층세대로 역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