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완도 가정집 방화 추정 화재…일가족 3명 숨져

기사입력 2013-02-19 00: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제(18일) 저녁 8시 반쯤 전남 완도군 군외면의 한 가정집에서 불이 났습니다.
이 불로 시각장애인인 80살 오 모 씨와 부인 66살 이 모 씨, 그리고 아들 42살 오 모 씨가 숨졌습니다

.
경찰은 불이 나기 10분 전쯤 숨진 이 씨가 둘째 아들에게 전화해 아들 오 씨가 시너를 뿌리고 불을 지르려 한다고 말한 사실을 확인하고 방화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습니다.
아들 오 씨는 평소 부모가 장애인 연금과 노령 연금 등을 자신에게 주지 않는다며 불만을 품어왔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원중희 / june12@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권성동 "문재인 전 대통령 수사 촉구"…임종석 "정치보복 더 적극적으로 싸우겠다"
  • '서해 피격' 서훈, 구속영장 발부…"증거인멸 우려"
  • 청도 운문댐 실종 50대 숨진 채 발견…부천 일가족 3명 가스 중독
  • 밤새 내린 눈에 전국이 하얀 세상…스키장 북적
  • 미국 차세대 전략 폭격기 B-21 위용 과시…중국·북한 핵억지력 강화
  • 역전골 '황희찬' 대신 "조유민" 외친 벤투...관중도 함께 "유민" 외쳤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