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국제

미국 지난해 온실가스 배출량 2.2% 감소

기사입력 2009-12-04 17:52 l 최종수정 2009-12-04 17: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해 유가 상승과 경제 침체로 화석연료 수요가 줄면서 미국인들의 온실가스 배출량이 전년도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 에너지정보청이 밝혔습니다

.
에너지정보청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의 온실가스 배출량은 70억 5천300만 이산화탄소 톤으로 2007년보다 2.2% 감소했습니다.
미국에서는 1990년 이래 이산화탄소와 메탄, 이산화질소 등 지구온난화의 주범으로 지목되는 온실가스 배출량이 매년 평균 0.7% 증가해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尹 멘토' 신평, 비속어 논란에 "기억 없다면 사과할 필요 없다"
  • 현대아울렛 지하 승강기서 '생존 위한 손자국' 확인... 휴대전화 2개 발견
  • 황교익 "떡볶이가 아니라 ‘가래떡이 들어간 고추장찌개’"
  • 러시아 '동원령' 내려진 뒤 빅토르 안 근황…한국서 반신욕?
  • 미국의소리(VOA), 윤 대통령 '거꾸로 사진' 보도
  • "주사 잘 놔요?" 돈스파이크, 간호사에 보낸 메시지 재조명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