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브리티시여자 오픈 한국 선수 저조

기사입력 2006-08-06 09:42 l 최종수정 2006-08-06 09: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브리티시여자 오픈 골프대회에서 한국선수들이 저조한 성적을 보이고 있습니다.
양영아와 김초롱은 3라운드 중간합계 1언더파로 나란히 공동 12위를 기록했고, 안시현은 1오버파로 공동 21위에 머물렀습

니다.
셰리 슈타인하우어가 7언더파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는 가운데, 기대를 모았던 위성미는 4오버파로 공동 32위를 기록중입니다.
한편, PGA투어 뷰익 오픈 대회 셋째날에서는 타이어 우즈가 6언더파를 몰아치며, 중간합계 18언더파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대법, '허위사실 유포 혐의' 이재명 16일 최종 선고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1차 사고 유발자도 '민식이법' 적용…"다툼 여지 있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200mm 넘는 물 폭탄에…'사망·침수·산사태' 곳곳 상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