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기업 접대비 지출, 1년만에 급증세 반전

기사입력 2006-08-09 07:42 l 최종수정 2006-08-09 07: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접대비 실명제 실시 이후 급감했던 기업의 접대비 지출액이 지난해 다시 급증세로 돌아섰습니다.
한국은행은 6만6천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한 조사 결과, 이들 기업의 지난해 접대비 지출액은 2조9천억원으로, 전년보다

25% 급증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국세청의 접대비 실명제 도입과 함께 2004년 전 산업의 접대비 지출액이 전년보다 18% 급감한 뒤 1년만에 다시 급반등한 것입니다.
특히 지난해 전체 기업의 접대비 증가율은 매출액 증가율 15.2%를 훨씬 능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미상 탄도미사일 발사"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