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GM대우 부평공장 37명 설사 증세

기사입력 2006-08-12 16:52 l 최종수정 2006-08-12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GM대우 부평공장 근로자 37명이 집단으로 설사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습니다.
GM대우에 따르면 어제(11일)부터 오늘 오전까지 인천 부평공장 근로자

37명이 설
사 증세를 호소하며 사내 의무실에서 진료를 받아 관할 보건소에 신고했습니다.
회사측은 이들이 이용한 구내식당에서 하루 3천200여명에게 급식하는데 다른 근
로자들은 별다른 증세가 없는 점으로 미뤄 일단 집단급식에 따른 식중독의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동훈 집 찾아간 '더탐사', "제발 기소하라" 도발
  • 오늘 가나전 거리응원 4만 명 모인다…경찰 "기동대·특공대 투입"
  • 또 '빙상 성폭력'…쇼트트랙 코치 10대 제자에게 성범죄
  • 중국서 시위 취재하던 영국 기자…中 공안에 구타 당해
  • [카타르] 급한대로...코에 여성용품 '탐폰' 꽂고 뛴 39세 캐나다 주장
  • [카타르] 한순간에 울상된 일본 팬들…"이제 한 경기 남았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