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GM대우 부평공장 37명 설사 증세

기사입력 2006-08-12 16:52 l 최종수정 2006-08-12 16: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GM대우 부평공장 근로자 37명이 집단으로 설사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습니다.
GM대우에 따르면 어제(11일)부터 오늘 오전까지 인천 부평공장 근로자

37명이 설
사 증세를 호소하며 사내 의무실에서 진료를 받아 관할 보건소에 신고했습니다.
회사측은 이들이 이용한 구내식당에서 하루 3천200여명에게 급식하는데 다른 근
로자들은 별다른 증세가 없는 점으로 미뤄 일단 집단급식에 따른 식중독의 가능성은
낮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자녀 살해 후 극단적 선택' 한 해 평균 20명…전담 인력은 태부족
  • 감사원 "노태우·YS는 답변했다"…국민의힘 "성역인가? 조사 안 응할 이유 없어"
  • 8% 대출금리도 코앞…"월 상환액 2배" 영끌족 비명
  • "필로폰하면 살 빠지는데"…마약 전문 유튜버도 놀란 돈스파이크 몸 사이즈
  • [단독] LH, '무늬만 절수형' 양변기 사용…8년간 542억 원 '줄줄'
  • 문 대통령 "대단히 무례한 짓"…이재명 "유신공포 정치 연상"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