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전국 태풍 영향...최고 150mm 폭우

기사입력 2006-09-17 07:32 l 최종수정 2006-09-17 07:31

제13호 태풍 산산이 북상하면서 오늘 전국이 영향권에 들겠습니다.
특히 남해와 동해안 지방에는 강한 바람과 함께 최고 15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여 각별히 주의하셔야 겠습니다.
이영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제 13호 태풍 '산산'이 북상하면서 오늘 새벽 3시를 기해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 태풍 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제주도 앞바다를 비롯한 그 밖의 전 해상에도 풍랑주의보가 발효됐습니다.

중심 기압 930헥토파스칼, 중심부근 49미터의 강풍을 동반하고 있는 산산은 현재 매우 강한 중형급 태풍으로 태풍 반경도 300킬로미터에 달합니다.

현재 서귀포 남쪽 약 530km 부근 해상까지 올라온 태풍 산산은 오늘 오후 서귀포 부근까지 올라오겠고 내일 새벽에는 부산 동쪽 약 140km 부근 해상까지 북상한 뒤 모레 새벽쯤 독도 북동쪽 부근 해상으로 진출할 것으로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오늘 오전부터 남해와 동해 전 해상, 제주도에는 태풍 특보가 내려지겠고, 오후부터는 전라남도, 경상남북도, 밤부터는 강원 영동지역에도 태풍 특보가 내려지겠습니다.

특히 전국적으로 강한 바람이 부는 가운데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권에 드는 제주와 남해, 동해안 지역에는 내일까지 최고 1

50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질 전망입니다.

영남 해안가 저지대는 높은 파도로 인한 침수피해도 우려되고 있습니다.

기상청은 태풍이 대한해협을 지나는 오늘 밤부터 내일 오전 사이가 고비가 될 것으로 보고, 태풍 대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mbn뉴스 이영규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