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창원시 부도 임대아파트 분양 전환

기사입력 2006-09-21 17:02 l 최종수정 2006-09-21 17: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남 창원의 부도난 임대 아파트가 8여년만에 세입자 분양 전환이 이뤄졌습니다.
창원시는 98년 7월 사업 주체인 은아주택 합자회사가 부도났던 가음정동 은아 임대아파트 5층짜리 7채 500가구와 신촌동 은아 임대아

파트 5층짜리 15채 410가구가 근저당권자와 채권 채무 금액이 조정됨으로써 세입자에게 분양된다고 밝혔습니다.
가음정 임대아파트와 신촌 임대아파트는 부도 이후 사업 주체의 화의 인가와 취소, 파산, 파산 관재인 선임 등을 거쳐 지난 15일 법원의 분양 결정이 최종 이뤄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깜짝 '7월 입당' 이유는…확장성 한계·지지율 방어
  • [속보] '끝내준 에이스' 박상영…펜싱 남자 에페, 中 꺾고 동메달
  • "광어 학대" vs "안전 홍보"…日 후쿠시마 오염수 사육 실험 발표
  • '강철 멘탈' 안산도 3관왕에 울음…"저도 박지성·김연아처럼"
  • [영상] 해수욕장서 골프 연습한 男 "물고기한테 사과했다" 비아냥
  • [영상] 뺑소니인줄 알았는데…조깅하던 판사 향해 돌진하는 차량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