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요일제 차량 자동차세 감면 10%로 확대

기사입력 2006-10-02 17:22 l 최종수정 2006-10-02 17: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내년 1월부터 서울의 승용차 요일제 참여 차량에 대한 자동차세 감면 혜택이 현행 5%에서 10%로 확대됩니다.
서울시

는 최근 행정자치부로부터 자동차세 감면율 확대에 관한 허가를 받아 내년 1월부터 이같이 시행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쉬는 날 차를 운행하다 연 3회 이상 적발되면 감면 혜택이 취소되고, 전자태그를 부착하지 않은 채 운행하거나 훼손하면 1번만 걸려도 혜택이 박탈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경찰 "박원순 시장 타살 혐의점 없다 판단"…행적 확인은 계속
  • [뉴스추적] 7·10 세금폭격에 눈치 보기 극심…다주택자 버틸까?
  • 신규 확진 보름 만에 30명 대…배드민턴 동호회서 추가 확진
  • 김종인, 조문 가려다 보류…안철수 "5일장 치를 일 아니다"
  • WHO "코로나19 안 사라질 듯…카자흐스탄 폐렴도 코로나 가능성"
  • 백선엽, 대전현충원 안장…정치권에서 찬반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