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경전선·전라선 BTL 우선협상대상자 현대·남광토건

기사입력 2006-11-07 19:27 l 최종수정 2006-11-07 19: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국내 최초의 철도 임대형민자사업인 경전선과 전라선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각각 현대건설 컨소시엄과 남광토건 컨소시엄이 선정됐습니다.
건설교통부는 지난달 경전선과 전라선 BTL 사업의 우선협상대상자로 현대건설과 남광토건 컨소시엄을 각각 선정했으며, 다음

주부터 본 협상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건교부 관계자는 본 협상을 통해 협상 요건이 맞아야 최종 사업자로 선정된다고 밝혔지만 사업 내용에 대해 정부와 참여업체 간 이견이 크지 않아 큰 변수가 없는 한 두 회사의 컨소시엄이 사업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폐기 고기 빨아 쓴' 송추가마골 갈비…사과문 공개에도 '공분'
  • 셀트리온 3형제, 코로나19 치료제 효과 소식에 나란히 '상승'
  • 단국대 "1학기 등록금 10% 환불 결정"…총 77억7000만 원
  • 헬스장서 스치기만 했는데…대전서 20대 남성 2명 코로나 확진
  • "내 여자친구 성폭행"…30년 지기 살해 후 신체 훼손 '징역 20년'
  • "사랑하는 사이"…12살 제자 성폭행 후 결혼까지 한 미국 여성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