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전체

김의장 "기득권 버리고 동참해야"

기사입력 2006-12-17 15:22 l 최종수정 2006-12-17 15: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열린우리당 김근태 의장은 정계개편 논란과 관련해 "평화와 번영, 개혁이라는 원칙을 분명히 세우고 이런 원칙에 동의하는 모든 세력이 기득권을 버리고 대통합에 동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김의장은 오늘(17일) 출입기자들에게 배포한 글에서 이 같이 밝히고

"치열한 논쟁을 요청하고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의장은 "민주개혁 세력을 재결집시키기 위해서는 먼저 우리가 기득권을 철저하게 버릴 수 있어야 한다"며 "정치권 밖에 있는 시민사회지도자와 전문가 그룹의 광범위한 참여를 이뤄내는 일이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지하철역 불법촬영 고등학생…휴대전화서 사진 무더기
  • "앞으로 유의할 것"…잇단 실언 논란에 몸 낮춘 윤석열
  • [픽뉴스] 아수라장 호텔 풀파티 / 한국기업 고소 / 확진자 폐 사진 / 방호복 입고 화투
  • 수도권 산자락 뒤덮은 대벌레…"하루 7천 마리 잡아요."
  • "내 아이 맞냐"던 김용건 변호사 선임 후 "책임지겠다" 돌변
  • 생후 한 달 아기 갈비뼈 71개 골절 낸 아빠…3년간 재판 끝 '유죄'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