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신격호 회장, 5개월만에 귀국

기사입력 2006-12-19 01:17 l 최종수정 2006-12-19 0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격호 롯데그룹 회장이 5개월만에 국내에 들어와 임원 인사 등 현안을 챙깁니다.
롯데그룹은 신 회장이 이달말 귀국해 내년 2월로 예정된

임원인사와 올해 실적과 내년 사업계획에 관한 보고를 받는다고 밝혔습니다.
격월 단위로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셔틀경영'을 벌여오던 신 회장은 올해 7월 한국을 다녀간 뒤 9월과 11월에는 각각 중국 출장과 일본 롯데 사업 현안 해결 때문에 한국에 들어오지 않았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美 "델타 변이, 1명이 9명 옮겨…전염성 수두만큼 강해"
  • '9발 모두 10점' 김우진, 남자 양궁 개인전 8강 진출
  • 인공수정으로 낳은 아들, 친아들 아니었다…무슨 일?
  • 사라지지 않는 'n번방'…트위터 음란물, 미성년자에 무방비 노출
  • 악어와 싸워 살아남은 美 여성…"제발 나를 버리지 말아줘"
  • "치약 거품 그대로"…해운대 유명 호텔서 '재사용 칫솔' 논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