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삼성화재, 선천성 질환 보장 자녀보험 인기몰이

기사입력 2016-01-19 1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삼성화재가 업계 최초로 선보인 선천성 질환 보장 자녀보험이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19일 삼성화재에 따르면 이 회사가 선천성 질환 보장 부분을 추가해 판매하고 있는 자녀보험 ‘NEW엄마맘에쏙드는’ 상품은 지난해 12월 한달에만 1만2000여건이 판매된 것으로 집계됐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개정 이전 이 보험이 월 평균 7000여건 정도 판매된 것에 비하면 70% 정도 늘어난 수치”라고 밝혔다.
삼성화재의 이 보험은 지난달 2일 ‘선천질환 신체·정신장애 생활자금’ 담보를 업계 최초로 도입해 판매를 시작했다. 후천적 질병은 물론 선천적 질병으로 장애를 입은 경우 10년간 양육자금을 지원한다는 상품구조다. 아울러 시각, 청각, 언어장애 등 12가지 신체적 장애뿐 아니라 지적 장애 등 3가지 정신적 장애를 추가로 보장한다. 예를 들어 매월 3275원 선천성 질환 보장 특약시 자녀가 선천성 신체·정신 고도장애(1,2급)이면 10년간 매년 500만원을 지원한다.
기존 실손의료비에서 보상되지 않던 임신·출산 관련 질환을 보장하는 ‘임신질환 실손입원의료비’도 도입했다. 유산, 입덧, 임신성 당뇨, 자궁경관 무력증, 조기진통 등으로 입원할 경우 1000만원 한도로 입원비의 80%를 보장해 준다. 삼성화재는 그동안 경쟁회사에 비해 취약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는 자녀보험에 대한 마케팅을 앞으로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블로그 운영, 강의제공, 경품행사 등 자녀가 성장하는 각 단계에 맞춰 부모와 자녀를 위한 다양한 문화 마케팅을 전개 중”이라며 “자녀 보험 가입자가 대부분 30대라는 점에서 다른 보험과의 연계 판매 가능성이 높아 큰 관심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박준형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국군의 날 기념식 영상에 '중국 장갑차 등장'…국방부 "잘못된 사진 포함" 사과
  • 귀찮고 부끄럽다는 이유로 '거스름돈 외면'하는 청소년들
  • 국립공원 훼손하고 묫자리 쓴 60대 집행유예..."후회 없고 만족"
  • 여야, '노인의 날' 맞아 '기초연금 40만 원으로 인상' 추진
  • '미성년자 성폭행' 김근식, 등교시간 외출 금지...오전 6시->9시로 외출금지 확대
  • 인도네시아서 응원팀 패배하자 축구장 난입…최소 127명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