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부동산

마린시티자이, 청약 경쟁률 평균 450대 1…올해 전국 최고

기사입력 2016-04-28 11:15 l 최종수정 2016-04-28 11: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 25일 부산시 연제구 연산동 자이갤러리 3층에 마련된 GS건설의 마린시티자이 견본주택에 몰린 특별공급 신청자들이 외부에서부터 긴 줄을 서며 입장하고 있다. [사진제공: GS건...
↑ 지난 25일 부산시 연제구 연산동 자이갤러리 3층에 마련된 GS건설의 마린시티자이 견본주택에 몰린 특별공급 신청자들이 외부에서부터 긴 줄을 서며 입장하고 있다. [사진제공: GS건설]
GS건설이 부산 해운대구 우동에서 공급하는 ‘마린시티자이’가 올해 전국 최고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 주택형이 1순위에서 마감했다.
28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지난 27일 실시한 이 단지의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특별공급 78가구를 제외한 180가구 모집에 총 8만1076명이 몰리면서 평균 450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청약경쟁률은 60가구 모집에 5만197명이 몰려 경쟁률이 837대 1에 달한 전용 84m²A에서 나왔다.
마린시티자이는 올해 전국 최고 청약 경쟁률과 부산시 역대 최고 경쟁률 모두를 갈아치웠다. GS건설은 지난해 6월 분양한 ‘해운대자이 2차’가 평균 364대 1의 경쟁률로 당시 최고 기록을 달성한 후 1년 만에 ‘마린시티자이’로 본인의 기록을 경신하는 위업을 달성했다.
분양 관계자는 “부산 해운대 마린시티 내 마지막 물량인 데다 전 가구

에서 바다 조망이 가능하다는 점, 중소형 단지라는 희소성 등으로 분양 전부터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았다”고 말했다.
이 단지는 5월 4일 청약 당첨자 발표 이후 9일부터 11일까지 사흘 동안 당첨자를 대상으로 계약을 진행한다. 입주는 2019년 10월 예정이다.
[디지털뉴스국 조성신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박원순, 배낭 메고 공관 나선 후 연락두절
  • 셀트리온 3형제, 코로나19 치료제 효과 소식에 나란히 '상승'
  • '폐기 고기 빨아 쓴' 송추가마골 갈비…사과문 공개에도 '공분'
  • 헬스장서 스치기만 했는데…대전서 20대 남성 2명 코로나 확진
  • "내 여자친구 성폭행"…30년 지기 살해 후 신체 훼손 '징역 20년'
  • "사랑하는 사이"…12살 제자 성폭행 후 결혼까지 한 미국 여성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