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신한은행, 써니뱅크 모바일 외화 복주머니 서비스

기사입력 2017-01-25 16:47


신한은행은 25일 현금으로 용돈을 주는 대신 스마트폰을 이용해 외화를 선물하고 또 선물 받은 외화를 보관할 수 있는 '써니뱅크 모바일 외화 복주머니' 서비스를 선보였다.
모바일 외화 복주머니 서비스를 이용하면 자녀, 손자들의 세뱃돈을 위해 신권을 구하려 분주하게 움직일 필요없이 몇 번의 터치만으로 외화로 용돈을 보낼 수 있다. 또 졸업, 입학 등 특별한 날을 인출 가능일로 정해 꾸준히 용돈을 적립해 줄 수 있으며 받는 사람을 위한 메시지도 남길 수 있다.
이 서비스는 본인 명의 휴대폰을 보유한 개인이면 연령 제한없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다. 모바일에 친숙하지 않는 시니어 고객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회원가입 절

차 등 복잡한 절차를 없앴다.
송금인 기준으로 1일 최대 100만원(원화 환산기준)까지 선물할 수 있고 수취인 기준으로 1인당 최대 1000만원(원화 환산기준)까지 보관할 수 있다. 환전 시 주요통화(USD, EUR, JPY)는 90%까지 환전우대율을 제공한다.
[디지털뉴스국 류영상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