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증권

국민은행 노사, 중노위 조정 결렬…27일 총파업 찬반 투표

기사입력 2018-12-24 20: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KB국민은행 노사가 임단협 결렬에 이어 진행된 중앙노동위원회 조정에 실패했다. 노조는 오는 27일 총파업 찬반투표를 열고 결과에 따라 파업에 돌입할 계획이다.
24일 국민은행 노사에 따르면 이날 진행된 중노위 2차 회의에서 조정위원은 조정중지를 선언했다. 이에 따라 노조는 26일 서울·수도권 총파업 결의대회를 열고 27일 찬반투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투표가 가결되면 노조는 총파업에 나설 예정이다.
노사는 임금피크제 진입시기 변경과 보로금(성과급) 지급 등에 대해 협의했지만 결국 대부분의 의제에서 의견을 좁히지 못했다.
파업 찬반투표 가결시 노조는

내년 1월초 총파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렇게 되면 국민은행은 18년 만에 파업에 돌입하게 된다.
금융권 관계자는 "은행을 거래하는 고객의 불편이 우려된다"며 "노사 간 대화와 소통을 통해 서로의 입장을 충분히 이해하고 배려해서 접점을 찾아야 된다"고 말했다.
[김태성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77명…다시 두 자릿수
  • "강간당했다" 거짓 신고 뒤 합의금 뜯은 여성들 실형
  • 추미애 "사과 없으면 후속 조치"…야권 반발
  • 국방부 "첩보에 사살 용어 없다" 실시간 감청설 거듭 부인
  • 추석, 구름 사이로 보름달…오후 강원 산지 소나기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