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문화

젊은 음악인 한 자리에…"음악 영재 육성 큰 힘"

기사입력 2017-09-01 10:30 l 최종수정 2017-09-01 14: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우리나라 클래식계의 젊은 음악가를 발굴하고 육성하는 전국 음악 콩쿠르 대회가 열렸습니다.
1천여 명이 넘는 음악 인재들이 모여 그간 갈고 닦은 실력을 겨뤘습니다.
정수정 기자입니다.


【 기자 】
웅장한 첼로 선율이 연주회장을 가득 메웁니다.

쇼스타코비치의 첼로 협주곡입니다.

이어 리스트의 소나타를 연주하는 피아노 선율, 아름다운 음색의 소프라노 공연이 뒤를 잇습니다.

▶ 인터뷰 : 문현주 / 소프라노(성정음악상 수상)
- "영광스러운 자리에 음악을 사랑하는 음악인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뜻깊은 시간이었습니다."

올해 26회를 맞은 성정전국음악콩쿠르에서 성악과 피아노, 바이올린 등 7개 부문에서 결선에 오른 연주자들입니다.

총 1천1백여 명이 지원한 이번 콩쿠르는 초·중·고, 대학일반부로 나뉘어 예선과 본선을 각각 치렀습니다.

▶ 인터뷰 : 오원석 / 성정음악콩쿠르 대회장
- "음악인들이 이런 기회를 통해서 자기를 알리고 자극을 받아서 더 앞으로 발전할 수 있는 그런 계기를 만들어주자…."

▶ 인터뷰 : 염태영 / 수원시장
- "앞으로 더욱 많은 음악의 세계적인 스타들이 등용되는 그런 산실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재단은 앞으로도 젊은 음악인들이 성장하고 더 많은 무대에 오를 수 있도록 가교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MBN뉴스 정수정입니다.

영상편집 : 이유진

화제 뉴스
  • 김여정 3번째 담화는 도발 명분 쌓기? "대화 신호로 봐야"
  • [단독] 세차장 나오던 택시에 치여 50대 사망
  • [단독] 피투성이 될 때까지 강아지 폭행·학대
  • 여행가방 갇혔던 아이 끝내 숨져…상습폭행
  • 일 정부 "모든 선택지 놓고 대응"…보복 시사
  • 흑인인 전 경찰서장, 시위대 총격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