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아이폰4S '미리알림' 기능 국내서 장애

기사입력 2011-11-28 09:3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아이폰4S에 새로 탑재된 '미리 알림' 애플리케이션의 일부 기능이 국내에서 작동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업계에 따르면 아이폰4S의 '

미리 알림' 기능 가운데 위치 정보와 관련한 알림이 국내에서는 동작하지 않습니다.
이 기능은 사용자의 위치정보가 구글이나 애플 등의 서버에 저장돼야 이용할 수 있는데, 국내법이 이를 허용하지 않기 때문에 동작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국내 위치정보법은 해외에 둔 서버에 국내의 지도 정보나 위치 정보를 저장할 수 없도록 규정하고 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 북한, 사흘 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미 연합훈련 반발 무력시위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욕실에 카메라 설치해 의붓딸들 불법 촬영 60대 계부 징역형
  • 혼인 8일 만에 남편 때려 숨지게 한 아내…징역 10년
  • "차 사려면 소나타 하얀색으로"…경찰에 차종 알려 피싱범 잡았다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