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LG카드 인수 막판 눈치싸움 치열

기사입력 2006-08-06 06:57 l 최종수정 2006-08-06 06: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LG카드 입찰제안서 마감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인수 후보들의 막판 눈치싸움이 치열해지고 있습니다.
현재 신한

지주와 농협이 유리한 고지를 점하고 있다는게 대체적인 평가인 가운데 하나금융지주와 MBK파트너스가 막판 공동 입찰이라는 깜짝 카드를 꺼내면서 긴장감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현재 증권업계에서는 LG카드 인수금액이 6조 5천억원에서 7조원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단독] "솔송주 무형문화재는 가짜"…정여창 문중의 뒤늦은 폭로
  • [단독] 아이들 급식비인데…지역아동센터 정부보조금 집단 횡령 의혹
  • '대세론' 띄우는 이낙연…지원세력 살펴보니
  • 차 만지면 돈 주나요?…스쿨존서 유행하는 '민식이법 놀이'
  • [단독] 김종인, 당 윤리위도 손 본다…새 위원장에 '40대 변호사' 유력 검토
  • '팀 닥터' 경찰 조사 때 폭행 인정…검찰 본격 수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