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재래시장 화재보험 가입률 29%

기사입력 2006-09-29 15:42 l 최종수정 2006-09-29 15: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전국 재래시장의 화재보험 가입률이 30%에도 미치지 못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감독원이 열린우리당 서혜석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올해 2월 현

재 전국 소방관서에서 관리하는 재래시장 716곳 중 화재보험에 가입한 곳은 29.2%인 209곳으로 조사됐습니다.
점포별 보험가입금액도 1천만원 이하가 1천581곳으로 전체 43.1%를 차지하는 등
대부분 소액 가입에 그쳐 화재 발생시 대규모 손실이 불가피하다는 지적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화제 뉴스
  • 정은경 "코로나19, 정말 어려운 상대…지금 확산세 꺾어야"
  • 문 안 잠긴 모텔방 들어가 자고 있던 여성 성폭행한 20대 징역 4년
  • 이재명, 여당에 "국민 모두에게 3차 재난지원금 지급해야"
  • 제주서 길 걷던 50대, 차량 2대 연이어 치여 사망
  • 민주, 윤석열에 "전두환급 발상…대역죄인으로 다스려야 마땅"
  • 수도권 방역 강화한 2단계+α 시행…전국 1.5단계 상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