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한국인 스마트폰 데이터 통화량 1위는?

기사입력 2013-07-07 12:49 l 최종수정 2013-07-07 12:50

한국인들이 스마트폰을 이용하면서 가장 많은 데이터 사용량(트래픽)을 쓰는 기능은 인터넷 서핑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국의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는 지난해 한국의 연간 스마트폰 데이터 사용량이 150.6PB(페타바이트)였다고 7일 발표했습니다.

1PB는 1천24TB(테라바이트)이고 1TB는 1천24GB(기가바이트)

라는 점을 고려하면 지난 한 해동안 한국인들은 스마트폰으로 1억5천792만GB의 데이터를 썼습니다.

이 가운데 웹브라우저를 이용한 인터넷 서핑 사용량이 90.9PB로 전체의 60% 이상을 차지했습니다.

이어 게임·애플리케이션(앱)을 통한 데이터 사용량이 28.6PB, 동영상 사용량이 24.4PB로 각각 2∼3위를 기록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관련 뉴스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