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공정위, 현대·기아차 판매대리점 계약 조사

기사입력 2006-11-29 07:02 l 최종수정 2006-11-29 07: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공정거래위원회가 현대차그룹 계열사들의 부당내부거래 조사와 별도로 판매대리점과의 거래관계에서 불공정행위에 대한 조사를 진행중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공정위 관계자는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판매 대리점들과의 거래에 있어 우월적인 지위를 이용해 불리한 조건을 강요하고 있는지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

습니다.
공정위는 조사담당 직원들을 직접 판매 대리점에 파견해 관련 계약 내용을 점검하고 자료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자동차 업체들은 판매 대리점 개설이나 이전시 점포의 면적이나 대리점간 거리 제한 등을 요구해 대리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사흘 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미 연합훈련 반발 무력시위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붉게 물들기 시작한 설악산, 10월 19일 절정…"어느 해보다 고운 단풍"
  • 혼인 8일 만에 남편 때려 숨지게 한 아내…징역 10년
  • 크림만 바르면 사라지는 쥐젖?…"효과 검증 안 돼"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