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요일제 차량 추가 세금 감면 차질

기사입력 2006-12-17 23:02 l 최종수정 2006-12-17 23: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승용차 요일제 참여 차량에 대해 자동차세를 10% 감면해 주려던 서울시의 계획이 차질을 빚게

됐습니다.
서울시에 따르면 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가 현행 5%의 감면세율을 내년부터 10%로 올릴 것을 담은 개정안을 거부하고 앞으로 3년간 현행대로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시의회 관계자는 자동차세 감면율을 확대하면 세수 감수가 예상돼 개정안을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이 시국에 '몰래 태권도 강습'…무허가에 방역 위반
  • [MBN 여론조사] 이재명 34.6% vs 윤석열 38.3%…이낙연, 20%대 안착
  • [MBN 여론조사] 최재형, 국민의힘 지지층에서 2위 올라
  • 이철희 "文 드루킹 몰랐을 것" vs 정진석 "묵언이 탈출 매뉴얼?"
  • 별점 4.9점, 우리 동네 맛집…알고보니 방배족발 사태의 그 가게?
  • '지갑에 넣어 놓고 깜빡'…당첨금 445억원 날릴 뻔한 독일 女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