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현대차그룹도 전경련 탈퇴…전경련 해체수순 밟나

기사입력 2017-02-21 11:38 l 최종수정 2017-02-22 12: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현대차그룹이 21일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에서 공식 탈퇴한다.
21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현대차는 이날 오전 탈퇴원을 제출했다. 기아차, 현대모비스, 현대글로비스, 현대카드, 현대제철 등 11개 계열사도 잇따라 오후에 전경련에 탈퇴의사를 전달 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지난해 12월 가장 먼저 탈퇴 의사를 공식 통보한 LG를 시작으로 삼성,

SK 등 국내 4대 그룹 모두 전경련을 탈퇴하게 됐다.
4대 그룹이 전경련을 탈퇴함에 따라 전경련도 사실상 해체 수순을 밟을 것으로 업계는 전망하고 있다.
2015년 기준 4대그룹의 연간회비는 378억원으로 전체 492억원의 77%를 부담했기 때문이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현무2-C' 낙탄 이유는?…미사일 추락, 처음 아니다
  • '윤석열차' 파문 국감 안팎 일파만파…"블랙리스트 연상" vs "문재인 열차면 린치"
  • "앗 가짜네"…모형 휴대전화 맡기고 담배 1,500만 원어치 챙긴 40대
  • "러시아 핵 무력시위 임박"…푸틴, 점령지 합병 서명
  • 돈스파이크 필로폰 투약 혐의 검찰 송치…총 10여차례 투약
  • 박수홍 측 "모친과 관계 회복 원해…부친 폭행, 정신적 흉터 남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