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공제사업기금, 거래은행으로 경남은행 추가

기사입력 2018-03-01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2일부터 경남은행(194개 지점망 보유)이 '중소기업공제사업기금'의 거래은행으로 추가돼 중소기업의 가입 및 거래 편의성이 높아지게 됐다고 1일 밝혔다.
공제사업기금 가입 중소기업은 기업·국민·신한·하나·제주·우리·농협·대구·광주 은행에 이어 경남은행까지 총 10개 은행에서 업무가 가능해졌다.
권영근 중기중앙회 공제기금실장은 "공제사업기금은 중소기업의 경영안정지원 및 가입 확대 등을 위해 향후에도 거래은행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와 중기중앙회 공제기금실 및 18개 지역본부(지부)에 문의하면 된다.
공제사업기금은 중소기업자의 도산방지와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1984년에 도입된 중소기업 상호부조 공제제도이다. 지난 34년 동

안 10조3000억원 이상의 대출(2월말 현재)을 지원해 왔으며 현재 1만7000여 개 업체가 가입하고 있다.
대출종류로는 부도매출채권대출, 어음·수표 대출, 단기운영자금대출 등이 있으며, 창업기업을 포함해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서찬동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미국 최대의 적, 중국 아니었나?"…58%가 이 나라 찍었다
  • 한국외대 재학생 '오미크론' 확진…지난 주말 인천 목사 부부 교회 방문
  • 심상정 "내년 2월 尹·李 지지율 변곡점 온다"…제3지대 공조 '꿈틀'
  • "아빠가 생일선물로 7000만 원 주셨다" 사연에 누리꾼들 "신고한다"…왜?
  • 진중권, 조동연 소환하며 "박정희, 허리 아래 일 문제 삼지 않아"
  • '이재명 영입인재' 최예림의 5년 단골 식당 사장이 한 말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