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공제사업기금, 거래은행으로 경남은행 추가

기사입력 2018-03-01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2일부터 경남은행(194개 지점망 보유)이 '중소기업공제사업기금'의 거래은행으로 추가돼 중소기업의 가입 및 거래 편의성이 높아지게 됐다고 1일 밝혔다.
공제사업기금 가입 중소기업은 기업·국민·신한·하나·제주·우리·농협·대구·광주 은행에 이어 경남은행까지 총 10개 은행에서 업무가 가능해졌다.
권영근 중기중앙회 공제기금실장은 "공제사업기금은 중소기업의 경영안정지원 및 가입 확대 등을 위해 향후에도 거래은행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와 중기중앙회 공제기금실 및 18개 지역본부(지부)에 문의하면 된다.
공제사업기금은 중소기업자의 도산방지와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1984년에 도입된 중소기업 상호부조 공제제도이다. 지난 34년 동

안 10조3000억원 이상의 대출(2월말 현재)을 지원해 왔으며 현재 1만7000여 개 업체가 가입하고 있다.
대출종류로는 부도매출채권대출, 어음·수표 대출, 단기운영자금대출 등이 있으며, 창업기업을 포함해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은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서찬동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남욱도 '그분' 언급…대장동 지분 8% 보유 시사
  • 국민의힘 맞수토론 '개 사과 사진' 공세…윤석열 "기획자로서 사과"
  • 법원 "자궁 남아있어도 남성"…여→남 성별 정정 첫 인정
  • 탁현민, '과학자 병풍' 보도에 "文 대통령과 함께 서는 것, 특별 의전"
  • '文부동산' 때린 원희룡 아내 "목동 아파트 8억→26억…노동 의욕 꺾는 일"
  • 김요한 "이재영·다영 언급 후 악플 테러…뜨거운 맛 봤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