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박수관 와이씨텍 회장 신임 부산경총 회장 선임

기사입력 2018-12-19 15: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박수관 와이씨텍 회장
↑ 박수관 와이씨텍 회장
박수관 와이씨텍 회장(67)이 부산경영자총협회 신임 회장으로 선임됐다.
부산경총은 19일 부산롯데호텔에서 이사회를 열고 박 회장을 차기 회장으로 선임했다. 회장 임기는 내년 1월1일부터 3년이다. 부산경총은 부산상공회의소와 함께 지역 경제계를 대표하는 단체로 400여 개 업체가 정회원으로 가입했고 2000여 개 기업이 준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박 회장은 왕성한 봉사활동으로 지역 경제계의 신망을 받으며 일찌감치 부산경총 차기 회장으로 거론됐다. 그는 봉사단체인 '맑고 향기롭게' 부산모임 회장을 맡아 오랜 기간 봉사활동을 벌여왔다. 지난 2010년부터 베트남 명예 총영사를 맡아 한국과 베트남의 교류에도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와이씨텍은 신발 부품을 만들어 나이키에 납품하는 업체로 김해와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에 공장이 있고 연간 매출은 2000억원 정도다.
박 회장은 "지역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부산경총이 제대로 된 역할을 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지역 경제인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경영 애로사항을 중앙정부에 전달하는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경총의 주요 사업인 노사정 업무, 위탁 일자리사업 외에 지역 경제인의 목소리를 담아내는 방안을 강구하겠다"며 "부산경총의 인적 구성을 새롭게 하고 더욱 많은 기업인의 참여를 유도해 지역 기업의 혁신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부산 = 박동민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흑인사망' 사건에 아프리카 주재 美 대사관들 일제히 비판
  • 트럼프, G7 정상회의 9월로 연기…한국도 초청 희망
  • [속보] 코로나 어제 27명 신규확진…닷새만에 20명대로
  • "질투" "노망"…이용수 할머니 향한 2차 가해 발언 쏟아져
  • 전 학년 등교수업 코앞인데…코로나 확산 우려에
  • 美 스페이스X, 첫 민간 유인우주선 발사 성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