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경제

맥도날드, 부산맹학교 학생 대상 축구교실…행복의 버거도 지원

기사입력 2018-12-24 08: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20일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에 참가한 부산맹학교 시각 장애 학생들이 부산아이파크 코치의 지도 아래 몸을 풀고 있다. [사진제공 = 맥도날드]
↑ 20일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에 참가한 부산맹학교 시각 장애 학생들이 부산아이파크 코치의 지도 아래 몸을 풀고 있다. [사진제공 = 맥도날드]

맥도날드는 지난 20일 부산맹학교에 재학 중인 시각 장애 학생들을 위한 전문적인 축구교실을 진행하고 행복의 버거를 전달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맥도날드의 대표 사회공헌활동인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의 일환으로 평소 체육 활동이 어려운 부산맹학교 학생들을 위해 2년째 진행되고 있다. 부산맹학교 실내 체육관에서 진행된 이날 수업에는 학생과 선생님 등 80여명이 참가했다.
프로 축구구단인 부산아이파크의 전문 코치들이 직접 수업에 나서 소리가 나는 축구공을 활용하는 등 시각 장애 학생들을 위한 맞춤형 축구교육을 진행했다.
축구교실 종료 후에는 부산맹학교 학생들을 위한 행복의 버거 100세트도 제공됐다. 맥도날드는 향후 부산맹학교 등 특수학교 학생들을 위한 전문적인 축구교육을 확대 진행할 계획도 가지고 있다.
한국맥도날드 김기화 상무는 "평소 체육 활동을 하기 어려운 학생들에게 스포츠의 즐거움을 알려주고 프로 축구선수들과 함께 하는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 주기 위

해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어린이들의 건강하고 행복한 성장을 돕기 위해 시작한 '로날드 맥도날드 어린이 축구교실'은 12년째 진행되고 있는 맥도날드의 장기 사회공헌활동으로 더욱 많은 학생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꾸준히 운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뉴스국 이상규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진중권, '발설지옥' 경고한 조국에 "이 친구 정신상태 걱정되네" 비판
  • 김조원 사퇴에 정치권 갑론을박…"재혼 사정"vs"공직자 처신 부적절"
  • 롯데리아 직원 모임 집단감염 '비상'…"장시간 마스크 미착용"
  • 류호정, 심상정 '인증샷' 논란에 대해 "정말 열심히 일했는데 속상"
  • 정청래 "보수언론, '문 대통령 망해라' 주문 외워…먹잇감 되지 말아야"
  • 이통3사 '패스 모바일 운전면허증' 가입자 100만 돌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