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송지효-JYJ-박유환, ‘망고 트리 심기 프로젝트’로 2500만원 기부

기사입력 2012-01-02 20:22


씨제스 스타들(송지효, JYJ, 박유환)이 진행한 망고 트리 심기 프로젝트가 2500만원을 넘어서며 마감 됐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2일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송지효, 김재중, 박유천, 김준수, 박유환과 함께 한 망고 트리 프로젝트 기부액이 2500만원을 넘었고 이로 인해 아프리카 수단에 2000그루가 넘는 망고나무와 사과나무의 묘목이 전달 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새해를 맞아 포부도 전했다.
SBS ‘연예대상’에서 우수상과 MBC ‘드라마 대상’에서 PD상을 안은 송지효는 “계백의 은고로 의미 있는 좋은 상 받아서 연기자로 너무 기쁘고 가족 같은 런닝맨 팀이 큰 결실을 맺게 되어 정말 행복 했다. 앞으로도 우수한 활약 펼쳐서 주말 안방에 즐거움도 드리고 2012년에는 여러분에게 훈훈한 감동을 드릴 수 있는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JYJ는 “우리에게는 큰 의미가 있는 상이고 JYJ 팬들이 가장 기뻐 할 것 같다. 많은 분들이 예쁘게 봐주시고 격려해 주시는 만큼 기대에 부응하는 좋은 연기자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 하겠다. 2월에 시작하는 뮤지컬 엘리자벳과 남미 투어를 준비하며 틈틈히 곡작업도 진행 해 2012년에는 JYJ로서 그리고 연기자로서 더 멋진 모습 보여 드릴 것을 약속 드린다”고 말했다. 박유천은 MBC ‘드라마대상’에서 신인상을, 김재중은 SBS ‘연기대상’에서 뉴스타상을 거머쥐며 세 사람 모두 데뷔한 해에 신인상을 휩쓸었다.
MBC 드라마 대상 신인상에 노미네이트 된 박유환은 “한 식구인 유천이 형, 재중이 형, 지효 누나가 많은 상을 받아서 너무 기쁘다. 생애 처음으로 시상식에 참석해 그 자체로 정말 행복 했다. 성실히 배우고 최선을 다하면 연기가 늘고 시청자들에게 공감을 얻을 수 있다는 걸 배운 한 해 였다. 2012년 더 좋은 작품으로 인사드리고 언제나 초심을 잃지 않는 배우가 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happy@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