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KBS 측 “내 딸 서영이, 연장 논의 중”

기사입력 2012-12-20 17:22


KBS 주말극 ‘내 딸 서영이’가 연장을 검토 중이다.
KBS가 ‘내 딸 서영이’(연출 유현기 극본 소현경)가 연장을 긍정 검토중이라고 밝혀 팬들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
앞서 미지급 출연료 문제로 촬영 거부를 선언한 ‘한연노’의 투쟁으로 ‘내 딸 서영이’는 촬영에 어려움을 겪은 바 있다. 이번주 결방 위기는 넘겼으나 30%에 육박하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어 정상 방송 여부는 물론 연장 여부에 대해서도 관심이 집중된 상황이다.
현재 제작진과 배우들은 연장 방송에 잠정 합의, 세부사항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현재 ‘내 딸 서영이’는 현재 28회까지 방송됐으며 후속으로 ‘최고다 이순신’(가제)이 방송될 예정이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kiki2022@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